게시판
질문드립니다..
글쓴이: 정주희(jjjh0803)
등록일: 2009.12.13 조회: 1315

안녕하세요.^ㅁ^*

요전번에 저희 선대 조상님들 얘기가 나와서 하다가 좀 충격적인 얘기를 들어서요.

 

저에게 고조할아버지와, 작은 증조할아버지 되시는 분이

일제합병시기때에, 독립운동가로 몰려서 참수를 당하셨다고 합니다.

군청에 목을 매달아놓고 마을 사람들이 다 보도록 했다고 하는데요.

 

정확한 사인은 모르겠으나, 그 당시 동네 양반가였고, 재산도 많았다고 들었는데,

고조할아버지가 참수 되시는 바람에 마을사람들이 도망가라고 알려주어서

즉시 나머지 가족들은 하인 1명에다가 지게에

세간살이 몇개만 챙겨서 황급히 소록도(당시 나병환자들이 사는 곳이었다고...)로 피난가셔서

두번다시 고향땅을 밟지 않고 사셨다고 합니다.

 

이런 경우 독립유공자로 이름을 올리실수 있는지요?

 

다른건 저두 잘 모르겠지만, 참수당하셨다는 얘기를 듣고,

더군다나 목을 군청에다 걸어둘 정도였다고 하니...

이것을 풀어드리는 것이 자손의 도리가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저희 아버지께서 이 얘기를 듣고서 그분들의 명예를 찾아드려야 한다고 생각하셨었는데,

지금까지 제사 날짜까지 몰라서 제사도 제대로 지내드리지도 못하였습니다.

매번 음력 9월9일날 몰아서 제사를 지내드렸었어요...

 

방법을 몰라 지금까지 그냥 계셨던 모양인데...

저두 얼마전에 그 얘기를 들어서 그당시 굉장히 충격이었었습니다..

 

저희가 해야할 일이나,

이분들의 기일이라도 알고 싶은 심정이네요...

부탁드립니다...

제목
정부기록보관소 (family) 2010.03.26
국가보훈처나 정부기록 보관소에 가면 당시에 상황을 찾기도 합니다. 어떤 군청인지를 알면 그 상황을 찾을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오늘가입합니다 2010.02.17
유족의 민족정기 선양 사업관련 질의 2010.02.08
질문드립니다.. 2009.12.13
친일 조상과 Born with... 2009.11.19
환경미화원도 될수없는 독립유공자후손 2009.10.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