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족회 활동 > 유족회활동보고
[성명서와 결의문] 국치 100년에 즈음한 日王의 진실한 사죄 촉구대회
글쓴이: 관리자
등록일: 2010.08.03 조회: 1120

성   명   서

우리는 국치100년에 즈음하여 1965년 한일협정의 전면개정과
일왕의 사죄나 의회결의의 사죄를 촉구한다.

올해는 강제병합 100년이 되는 해이다.
올해는 무엇보다 한일양국 간의 지난 100년을 청산하고 동북아의 평화와 공동번영에
새로운 시대를 열어야 할 중차대한 시점이다.
그러나 아직도 일본국은 주권침탈과 식민지배, 그리고 침략전쟁과정에서 저지른
비인도적인 범죄행위 등에 대하여 진솔한 사죄나 반성 없이 우리 민족을 우롱하고 능멸하는
망언을 계속하고 있는 사실에 대하여 분노를 금할 길 없다.
더욱이 우리 민족의 고유 영토인 독도에 대한 영유권을 주장하는 망발을 계속하고 있으니
어찌 그들을 저주하지 않을 수 있겠는가?
일본국은 우리나라를 침략하여 국모인 명성황후를 시해하고
일본 군인이 대궐을 에워싸는 공포 분위기 속에서
일본국이 매수한 매국내각을 내세워 진정한 대한제국의 의사를 반영하지 않은
강압에 의한 강제병합조약을 체결하였다.
이는 도의적으로나 국제법적으로도 원천무효이며 따라서 36년 식민통치 자체가 불법강점인 것이다.
이러한 결론은 1943년 12월 1일 카이로선언과 1945년 2월 26일 포츠담 선언에서도
일본이 한국을 강박에 의하여 병합한 것이므로 불법(illegal)이었다고
연합국들에 의해 증명된 사실이고 이는 조약이
처음부터 무효라는 의미가 담겨있는 것이다.
일본국은 강압과 불법으로 우리나라를 침략하여 36년간 불법강점하고
자신들이 저지른 태평양전쟁의 소모품으로 우리 민족을 징병, 징용, 노무자, 정신대 등으로
600만 명이나 끌어가 200만 명 이상을 희생케 하였으며
말과 글은 물론 성씨마저 쓰지 못하게 하여 우리 민족 자체를 이 지구상에서 영원히 말살코자
역사책을 불태워 버리는 극악한 만행을 저질렀다.
 
우리는 국치 100년을 계기로 일본국이 역사적 국제법적 진실을 겸허히 인정하고
미래지향적인 한일관계의 발전을 위해 역사인식과 외교정책을 과감히 바꿀 것을 촉구하는 바이다.
일본국은 주목하기 바란다.
2010년 5월 10일 “한일지식인공동선언문”에도 한일병합조약의 체결절차와
형식이 “불의부당”하다고 표현하고 있다.
이는 곧 불법임을 예시하는 것이다.
일본국은 양심적인 선진국들의 조치에도 주목하기 바란다.
미국의회도 1993년 하와이 왕국 전복 행위를 불법한 행위였다고 인정하고
사죄하는 결의를 채택하였으며 이탈리아도 33년간 식민지로 고통을 당한 리비아에게
2009년 8월 30일 공식 사과와 함께 50억불의 투자형식의 배상금과
약탈문화재 반환에 합의한 사실이 있으며 독일도 나치의 희생물로 고통당한
폴란드를 비롯한 유럽 여러 나라들에게 시효와 관계없이
충분한 사죄와 보상을 하고 있음을 주목하기 바란다.
일본국도 국제사회에 책임 있는 국가로서 최소한의 양심 있는 조치를 취할 것을 촉구하는 바이다. 
국치 100년을 즈음하여 최근 진일보한 일본총리의 담화가 있을 것이라는 등 보도가 있으나
우리는 반세기 동안 총리의 담화 후 각료들은 후안무치한 망언을 계속한다는 사실을 직시하고 있다.
 
우리는 자자손손 불법적이고 치욕적인 일본국의 행태에 대하여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임을 분명하게 밝히는 바이다.
일본국이 한민족에게 가한 불법적인 극악한 만행에 대하여 일왕의 사죄와 함께
이미 법적인 효력을 상실한 굴욕적인 한일협정의 전면적인 개정과
성의 있는 후속 조치가 취해지기를 촉구한다.
위와 같이 진정성 있는 조치가 취해지지 않을 시 우리는 온 민족의 역량을 총결집하여
강력히 투쟁해 나갈 것임을 선언하는 바이다.
 
                                       2010년 8월 3일

      독립유공자유족회 외 11개 민족단체 일동
      대표 윤경빈(한국민족단체협의회 대표의장, 전 광복회장)

----------------------------------------------------------------------------------------

결     의     문 


우리는 경술국치 1백년에 즈음하여 일본총리의 기만적인 담화보다 일왕의 사죄나 의회결의에 의한
구체적이고 합당한 사죄를 받아내기 위하여 온 민족과 함께 강력히 대처해 나갈 것을 결의한다. 
우리는 한국정부에 대하여 1965년의 한 ․ 일협정 전면 개정 문제와 北 ․ 日수교 협상문제를 민족사적 차원에서
남북이 하나 되어 대처해 나갈 것을 촉구하며 이를 위하여 최선을 다할 것을 결의한다. 
우리는 이미 60년 이상이나 지속되고 있는 민족분단으로 인한, 필설로 이루 다 형언할 수 없는
막심한 고통과 비애의 원천적 원인이 일본에 있으며 오늘날 일본의 對 한반도 정책의 본질과 핵심 또한
남북한의 분열과 분단고착화에 있다는 사실을 정확히 알고 있다. 우리는 이를 분쇄하기 위하여
전 민족의 이름으로 대처해 나갈 것을 결의한다. 우리의 이러한 엄숙한 결의는 南과 北 혹은
좌우나 보수 ․ 진보 이념의 문제가 아닐뿐더러 지역과 정파와 세대와 계층을 막론한
민족 전체의 명운과 장래에 대한 실로 절박한 사안임을 직시하고 온 민족의 이름으로
대처해 나갈 것임을 결의한다. 
우리는 지금 이 시각 이후 각자가 동원할 수 있는 가능한 모든 채널과 인맥을 총동원하여
합법적 집회와 시위 및 세미나 ․ 강연회 ․ 토론회  ․ 기자회견 ․ 서명운동 등
가능한 모든 방법으로 총력을 집중하여 범국민-범민족적으로 대처해 나갈 것임을 결의한다.

우리는 요구한다.
일본은 1905년 을사보호조약, 1907년 정미 7조약, 1910년 한일합방조약 등이
폭력과 강제력에 의해 체결된 것이므로 원천무효임을 선언하라.
또한 독도는 역사적 ․ 현실적 ․ 법률적으로 대한민국 영토이다.
일본은 얄팍한 술수로 독도를 일본 땅이라 우기지 말고
과거사를 반성하고 책임 있는 선진국으로 나설 것을 요구한다.

                                          2010년 8월 3일
 
대한민국독립유공자유족회, 대한민국순국선열유족회, 민족대표33인유족회,
3.1여성동지회, 한국민족단체협의회, 나라사랑국민운동협의회, 우리문화세계화운동본부,
민족희망포럼, 광복선열부인회, 민족문화운동협의회,
헐버트박사기념사업회, 인터넷민족신문

----------------------------------------------------------------------------------------

11개 민족단체 명단

사)독립유공자유족회
사)3.1여성동지회
사)민족대표33인유족회
사)순국선열유족회
사)헐버트박사기념사업회
광복선열부인회
한국민족단체협의회
나라사랑국민운동협의회
우리문화세계화운동본부
민족문화운동협의회
민족희망포럼

 

제목
헐버트 박사 제61주기 추모식 2010.08.19
헐버트 박사 제61주기 추모식 및 [파란눈의 한국혼 헐버트] 출판기념회 2010.08.19
[성명서와 결의문] 국치 100년에 즈음한 日王의 진실한 사죄 촉구대회 2010.08.03
국치 100년에 즈음한 日王의 진실한 사죄 촉구대회 2010.08.03
제328차~329차 월례회(민족사랑방) 2010.07.26